‘에스컬레이터 세균 걱정 끝’, LG이노텍, 핸드레인 살균기 출시

2017.07.16 10:28:16
  • 프린트

오염에 취약한 에스컬레이터의 손잡이를 세균 걱정 없이 안심하고 잡을 수 있게 됐다.

LG이노텍(www.lginnotek.co.kr 대표 박종석)은 자외선(Ultraviolet Rays, UV) 발광다이오드(LED)의 강력한 빛으로 세균을 제거하는 ‘핸드레일 UV LED 살균기’를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백화점이나 지하철역 등의 에스컬레이터와 무빙워크 손잡이는 하루에 많게는 수만 명의 손이 닿는 곳으로 세균에 취약하다. 하루 2~3회 손걸레 등으로 닦는 것 외에 마땅한 살균 방법이 없었다. LG이노텍은 에스컬레이터 가동 내내 손잡이를 지속 살균할 수 있고 설치 및 관리가 간편한 핸드레일용 살균기 개발에 성공했다.

이 제품은 에스컬레이터 탑승 직전에 손잡이 표면의 세균을 99.99% 제거해준다. 핸드레일 앞쪽에 고정된 살균기가 밑으로 지나가는 손잡이에 자외선을 쏴주는 방식이다. 278나노미터(nm) 파장의 UV LED 빛으로 세균 DNA를 말끔하게 파괴해 감염을 원천 차단한다. 화학약품이나 중금속을 일절 사용하지 않아 인체에 무해하다.

기존 에스컬레이터 설비 변경 없이 손잡이 앞쪽에 A4용지 절반 크기의 살균 장치 하나만 부착하면 된다. 에스컬레이터가 가동되면 살균기도 곧바로 작동된다. 특히 별도의 전력 공급이 필요 없는 무전원 장치다. 에스컬레이터 손잡이가 움직일 때 발생하는 에너지로 살균기가 자가발전하기 때문에 전기요금이 발생하지 않는다.

더불어 안전, 환경, 건강 등과 관련한 유럽연합(EU)의 CE인증과 우리나라의 KC인증도 받았다.

회사 관계자는 “핸드레일 UV LED 살균기는 위생과 안전을 동시에 향상시키는 제품”이라며 “살균 성능과 품질 경쟁력을 앞세워 글로벌 시장을 선점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 프린트



follow us
  • 트위터바로가기
  • 페이스북바로가기
  • 구글플러스바로가기
  • 유투브바로가기
  • rss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