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파운드리 “토종 팹리스 고객사 2배로 확대”

2018.07.05 16:58:06
  • 프린트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 5일 서울 그랜드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삼성 파운드리 포럼 2018 코리아’를 개최하고 국내 팹리스(반도체 설계 전문 회사) 고객을 위한 위탁생산(파운드리) 솔루션과 지원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이번 포럼에는 국내 팹리스 고객과 파트너사 300여명이 참석했다. 삼성전자는 오는 2020년 3나노에 이르는 첨단 공정 로드맵을 소개하고 앞선 파운드리 솔루션을 통해 국내 팹리스 고객의 사업 성장을 전폭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12인치(300mm) 웨이퍼 기반의 공정 설계 자산(IP) 포트폴리오와 MPW(다품종 소량 생산을 위한 파운드리 형태로 한 장의 웨이퍼에 다른 반도체 제품을 함께 생산하는 방식) 프로그램의 지원을 확대해 고객의 제품 완성도와 편의성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특히 7나노와 5나노 극자외선(EUV) 공정 공정에서 Arm의 ‘아티산 피지컬(Artisan physical) 설계자산·특허(IP) 플랫폼’을 제공함으로써 팹리스 고객이 동작 속도 3GHz 수준의 고성능 시스템온칩(SoC) 제품 개발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삼성전자는 팹리스 고객에게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하고자 ‘SAFE(Samsung Advanced Foundry Ecosystem)’ 파트너로 국내 반도체 디자인 서비스 전문 기업인 알파홀딩스, 가온칩스, 하나텍을 추가해 MPW 프로그램의 지원을 확대한다.

삼성전자 파운드리사업부 전략마케팅팀 이상현 상무는 “작년 파운드리사업부 독립 이후 국내 팹리스 고객과의 협력이 대폭 강화되어 국내 고객 수가 2배로 확대되는 성과가 있었다”라며 “올해는 설계 인프라를 더욱 강화해 국내 팹리스 고객의 성장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 프린트



배너
follow us
  • 트위터바로가기
  • 페이스북바로가기
  • 구글플러스바로가기
  • 유투브바로가기
  • rss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