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텔코리아·엔씨소프트 맞손…기술 협업 MOU

2019.06.05 18:06:58
  • 프린트


[디지털데일리 김도현기자] 인텔코리아(이하 인텔)와 엔씨소프트(이하 엔씨)가 손을 잡았다.


5일 인텔에 따르면 이날 경기도 판교 엔씨 기술개발(R&D)센터에서 양사는 기술 협업과 공동 마케팅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 자리에는 엔씨 이재준 인공지능(AI)센터장·민보영 퍼블리싱 2센터장, 인텔 데니스 루오 비주얼 컴퓨팅 소프트웨어 디렉터, 모네시 촉시 클라이언트 소프트웨어 프로덕트 디렉터 등이 참석했다.

양사는 엔씨 게임인 ‘블레이드&소울’(이하 블소)을 대상으로 기술 협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인텔의 최신 중앙처리장치(CPU)와 그래픽 엔진이 탑재된 PC에서 최적의 게임 환경을 만들 계획이다.

아울러 게임 서비스에 필요한 ‘AI 그래픽스’ 기술 공동 연구개발도 진행하고 있다. 엔씨는 지난 3월 글로벌 게임 개발자 컨퍼런스 ‘GDC 2019’에서 양사 연구개발 결과인 딥러닝 기반 게임 캐릭터 애니메이션 기술을 소개하기도 했다.

루오 디렉터는 “양사의 기술 협력으로 블소는 인텔 그래픽스에 최적화돼 게이머들이 몰입감 넘치는 게이밍 경험을 누리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도현 기자>dobest@ddaily.co.kr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