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D 올레드TV 패널, 눈 보호 국제인증 획득

2019.07.01 12:24:07
  • 프린트


[디지털데일리 김도현기자] LG디스플레이의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올레드) 패널이 눈 보호 관련 인증을 받았다.

1일 LG디스플레이(대표 한상범)는 자사의 대형 올레드 패널이 글로벌 기술평가 기관인 ‘TUV 라인란드’로부터 ‘아이 컴포트 디스플레이’ 인증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해당 기관은 디스플레이 화면의 ▲블루라이트 방출량 ▲빛 반사도 ▲화질 등 3가지 항목을 평가했다.

LG디스플레이는 블루라이트 부분에서 34%(65인치 기준) 방출량을 기록했다. 기준치는 50%를 밑돌았다. 블루라이트는 눈의 피로도 증가나 수면 장애를 유발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판매 중인 동일 인치 최고사양의 액정표시장치(LCD)TV 블루라이트 방출량(64%)의 절반 수준이다. 

TV 시청 시 눈부심을 유발하는 외부 조명의 빛 반사도 부분에서는 0.87%다. 기준치는 1%다. 이 역시 LCD(1.55%) 대비 절반 수치다. 화질 부분에서도 넓은 색 영역과 광역동적범위(HDR) 등 모든 분야에서 기준치를 충족했다.

LG디스플레이 TV사업부장 오창호 부사장은 “이번 인증 획득은 자사의 올레드TV 패널이 시청자의 눈 건강에 합리적인 디스플레이임을 국제적으로 인정받은 셈”이라며 “앞으로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올레드TV를 선택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디스플레이는 현재 파주 사업장에서 55, 65, 77인치의 초고화질(UHD) 올레드 패널 등 초고해상도의 다양한 패널을 생산하고 있다. 올해 하반기 월 6만장(유리원판 투입 기준) 규모의 8.5세대 중국 광저우 올레드 공장이 완공된다. 현재 월 7만장 규모의 생산량이 월 13만장까지 증가할 예정이다.

<김도현 기자>dobest@ddaily.co.kr

  • 프린트